회원등록 비번분실

 

HOT Menu
SITE

전체방문 : 799,024
오늘방문 : 365
어제방문 : 536
전체글등록 : 15,289
오늘글등록 : 1
전체답변글 : 582
댓글및쪽글 : 2042

보도자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10/26
ㆍ조회: 170  
일간지광고2> 100만 택시가족은 요구한다!

 100만 택시가족은 요구한다!  

"카풀" 불법영업 금지하고 기재부 혁신성장본부 민간본부장 이재웅을 해임하라!
 
"카풀" 불법영업 금지하고, 택시근로자를 비롯한 중소영세 기업과 자영업자를 보호하는 것이 정부의 소임입니다.
 
"카풀" 플랫폼 서비스는 자가용 자동차 운전자와 승객을 중계하고, 그 대가로 거대 플랫폼 업체가 중간에서 수수료를 받아 막대한 이익을 챙기는 알선사업으로 4차 산업혁명이나 혁신성장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습니다.
 
■ 오히려, 택시운전자의 대량 실직사태를 초래하고, 비정규직인 카풀 운전자를 양산하므로 일자리 창출이라는 정부정책에 역행할 뿐만 아니라 국민의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할 것입니다.
 
■ 정부는 100만 택시가족의 염원을 외면하지 말고 "카풀" 불법영업에 대한 명확한 입장을 가지고 단호히 금지할 것을 요구합니다.
 
이재웅 기재부 혁신성장본부 민간본부장을 해임할 것을 100만 택시가족의 이름으로 요구합니다.
 
■ 이재웅 민간본부장은 "쏘카"의 대표로써 최근 "타다"라는 플랫폼 서비스를 개시하여 택시와 카풀 간의 싸움에 뛰어들어 공정한 룰을 집행해야 할 심판이 직접 선수로 나서려 하고 있습니다.
 
100만 택시가족의 이름으로 이재웅 기재부 혁신성장본부 민간본부장의 해임을 요구합니다.
 
■ 4차 산업혁명도,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의 대안도 될 수 없는 "카풀"은 불법 "콜뛰기" 영업을 스마트폰 앱을 이용한 호출방식으로 바꾼 것에 불과한 명백한 불법영업이므로 금지해 줄 것을 강력히 호소합니다.
 

카풀 불법영업 금지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  

전국택시노동조합연맹 /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연맹  / 전국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 / 전국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티원택시 출시 민주택시 2019/02/12 57
400 세명의 택시운전사 분신, 정부는 응답하라!! 관리자 2019/02/12 31
399 0118 사회적대화기구참여 성명서 관리자 2019/01/21 56
398 '사회적 대타협'빙자한 '사회적 대수작' 국토부는 해체하라! 관리자 2019/01/14 74
397 카카오카풀 중단 없이 사회적 대타협은 없다 관리자 2018/12/27 121
396 (보도자료) 12월 20일 끝장투쟁, 10만명 1만대 국회 포위 관리자 2018/12/12 157
395 (성명서) 택시노동자 국회앞 분신 항거 민주택시 2018/12/11 133
394 일간지광고2> 100만 택시가족은 요구한다! 관리자 2018/10/26 170
393 일간지광고1> 100만 택시가족의 절박한 호소에 귀 기울여 주십시오 관리자 2018/10/26 142
392 여당대표 카풀허용발언 규탄 성명 관리자 2018/10/24 173
391 카카오 규탄성명서(10.16) 관리자 2018/10/16 156
390 "타다" 규탄 성명서 민주택시 2018/10/08 225
389 카풀 관련 시민과 택시가족들께 드리는 글 관리자 2018/10/01 192
388 LPG가격 안정화 촉구 성명서 관리자 2018/08/29 130
387 9월 국회 카풀규제 법안 통과 추진 관리자 2018/08/28 264
386 택시4단체, 카풀대응 비상대책위 구성 관리자 2018/08/28 169
385 누구를 위한 4차산업 혁신성장인가? 관리자 2018/08/01 150
384 렌터카,카쉐어링 철도연계사업 반대한다 관리자 2018/07/27 125
383 최저임금 불복 택시연합회장 규탄한다 민주택시 2018/07/27 152
382 의정부시청은 유류비전가 사납금인상 처벌하라! 관리자 2018/06/04 252
381 5.24 경기노동청 규탄집회 및 천막농성 돌입 관리자 2018/05/31 198
380 민주택시 창립 21주년 8기 출범식 관리자 2018/05/23 187
379 택시기사에 대한 취객폭행 강력한 근절대책을 실시하라 관리자 2018/05/11 172
378 양대노총 택시최저임금 산정기준 실노동시간 명시 등 최저임금법 개정 요구.. 관리자 2018/04/13 325
377 카카오 택시 유료화 즉각 철회하라! 관리자 2018/03/29 185
376 카카오 유료화 반대 성명 관리자 2018/03/20 246
375 민주노총 노동시간특례폐기 우선 처리 요구 관리자 2018/02/26 236
12345678910,,,15

Copylight by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우)04756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장동 771-7번지 동광빌딩 2층 / TEL:(02)2299-3200, FAX:(02)2281-2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