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등록 비번분실

 

HOT Menu
SITE

전체방문 : 389,711
오늘방문 : 34
어제방문 : 43
전체글등록 : 15,868
오늘글등록 : 1
전체답변글 : 593
댓글및쪽글 : 3372

 headlinenews
헤드라인뉴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4/18
첨부#1 00503504_20190418.jpg (211KB) (Down:49)
첨부#2 190418_성명서(최저임금시간단축대법원판결).hwp (41KB) (Down:74)
ㆍ조회: 841  
대법원, 택시근로시간 단축은 무효

성 명 서 (2019. 04. 18.)


 

택시 최저임금 대법원 판결을 환영한다!!


 

대법원, 택시회사 최저임금 회피 소정근로시간 단축은무효


 

국회는 교통법안소위 즉각 소집해 택시법안 일괄통과 시켜라!!


 


 


민주노총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위원장 구수영)418일 오후 2시 대법원 전원합의체가 최저임금법을 회피할 의도로 택시사용자가 소정근로시간을 단축하는 것은 탈법행위로 무효라고 판결한 것을 적극 환영한다.

 

그동안 택시사업주들이 강행법규인 최저임금법을 무시한 채 그동안 불법 사납금제와 노동탄압과 회유를 앞세워 소정근로시간을 단축하는 편법으로 임금협약과 취업규칙을 변경하여 매년 인상되는 최저임금 적용을 회피하고 저임금장시간 노동에 시달리는 택시노동자들에게 실질임금을 상습적으로 갈취했던 행위에 경종을 울린 대법원의 정의로운 판결에 경의를 표한다.

 

이번 판결을 계기로 택시노동자들도 실노동시간으로 최저임금을 적용받고 생활임금을 보장받도록 정부의 강력한 법집행을 촉구한다.

 

특히, 37일 사회적 합의로 국회에 상정되었으나 자유한국당의 반대로 가로막혀 있는 택시법안(택시발전법 개정안, 여객법 개정안)4월 국회에서 조속히 일괄통과시킬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민주택시노조는 사납금제 철폐와 전액관리제 및 실노동시간 월급제, 생활임금 보장과 택시개혁을 위해 한결같이 투쟁할 것이며, 대법원 판결을 택시현장에 정착시키고, 택시법안을 일괄통과시켜 친절하고 안전한 택시서비스 제공에 앞장설 것을 다짐한다.


 


 


 

 

대법원 2018. 4. 18. 선고 20162451 임금 () 상고기각

[변경된 취업규칙상 소정근로시간 단축 조항이 탈법행위로 무효인지에 관한 사건]

 

택시운전근로자와 관련하여 생산고에 따른 임금최저임금에 산입되는 임금에서 제외하도록 한 최저임금법 제6조 제5(‘이 사건 특례조항’)이 시행됨에 따라, 정액사납금제 하에서 생산고에 따른 임금이 아닌 고정급이 최저임금에 미달하는 것을 회피할 의도로 사용자가 소정근로시간을 기준으로 산정되는 시간당 고정급을 외형상 증액시키기 위해 택시운전근로자 측의 동의를 얻어 실제 근무형태나 운행시간의 변경이 없음에도 소정근로시간만 단축하는 내용으로 변경한 취업규칙 조항이 유효한지 여부(소극)

 

1. 구 근로기준법(2018. 3. 20. 법률 제15513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은 휴게시간을 제외하고 1주간의 근로시간은 40시간을, 1일의 근로시간은 8시간을 초과할 수 없도록 기준근로시간을 정하여 규제하면서(50조 제1, 2), 그 기준근로시간의 범위 내에서 근로자와 사용자가 합의한 근로시간을 소정근로시간으로 규정하고 있다(2조 제1항 제7).

근로자는 합의한 소정근로시간 동안 근로의무를 부담하고, 사용자는 그 근로의무이행에 대하여 임금을 지급하게 되는데, 사용자와 근로자는 기준근로시간을 초과하지 않는 한 원칙적으로 자유로운 의사에 따라 소정근로시간에 관하여 합의할 수 있다. 다만 소정근로시간의 정함이 단지 형식에 불과하다고 평가할 수 있는 정도에 이르거나, 노동관계법령 등 강행법규를 잠탈할 의도로 소정근로시간을 정하였다는 등의 특별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소정근로시간에 관한 합의로서의 효력을 부정하여야 한다.

 

2. 헌법 및 최저임금법 관련 규정 내용과 체계, 이 사건 특례조항의 입법 취지와 입법 경과,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의 규정 취지 및 일반택시운송사업의 공공성, 소정근로시간을 단축하는 합의 관련 전후 사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면, 정액사납금제 하에서 생산고에 따른 임금을 제외한 고정급이 최저임금에 미달하는 것을 회피할 의도로 사용자가 소정근로시간을 기준으로 산정되는 시간당 고정급의 외형상 액수를 증가시키기 위해 택시운전근로자 노동조합과 사이에 실제 근무형태나 운행시간의 변경 없이 소정근로시간만을 단축하기로 합의한 경우, 이러한 합의는 강행법규인 최저임금법상 이 사건 특례조항 등의 적용을 잠탈하기 위한 탈법행위로서 무효라고 보아야 한다. 이러한 법리는 사용자가 택시운전근로자의 과반수로 조직된 노동조합 또는 근로자 과반수의 동의를 얻어 소정근로시간을 단축하는 내용으로 취업규칙을 변경하는 경우에도 마찬가지로 적용된다.

 

이 사건 특례조항 시행에 따라 피고가 소속 택시운전근로자들 다수의 동의를 받아 실제 근무형태나 운행시간의 변경이 없음에도 취업규칙상 소정근로시간만을 순차로 단축한 사안에서, 원심이 위와 같이 변경된 취업규칙상 소정근로시간 단축 조항은 이 사건 특례조항 등 최저임금법을 잠탈하기 위한 탈법행위로서 무효라고 판단한 다음 종전 취업규칙상 소정근로시간을 기준으로 산정한 최저임금액에 미달하는 임금의 지급을 명한 것에 대하여, 원심판결에 관련 법리를 오해한 잘못이 없다고 보아 피고의 상고를 기각한 사례

 

다수의견에 대하여, 대법관 조희대, 대법관 이기택의 반대의견, 대법관 김재형의 반대의견, 대법관 이동원의 반대의견이 있고, 다수의견에 대한 대법관 박상옥, 대법관 박정화, 대법관 김선수의 보충의견, 대법관 안철상의 보충의견이 있음

   
번호 본문내용 작성일 조회
국토교통부, 모빌리티 혁신위원회 권고안 발표
모빌리티 플랫폼업체 매출 5% 택시기금으로 낸다 …'합승택시'도 합법화 모빌리티 혁신위원회 권고안 발표…내년 4월부터 시행 "브랜드형 모빌리티 2030년까지 20만대로 확대할 것" 앞으로 모빌리티 플랫폼 운송업체는 매출액의 5%를 택시 등 기존운송산업에 대한 기여금으로 내야 한다. 기존 택시는 합승, 차량 등..
2020/11/03 116
국토교통부는 플랫폼택시의 사회적 합의사항을 이행하라!!
국토교통부는 지난 2019년 3월 정부여당과 택시4개단체와 모빌리티업계가 합의문에 서명했던 택시와 플랫폼 사회적 대타협 합의사항을 제대로 이행하지 않고 플랫폼택시 정책을 일방적이고 파행적으로 몰아가고 있어 코로나19사태로 고통받는 법인택시노동자들만 더욱 사지로 내몰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노동시간..
2020/09/02 152
국토교통부 <전액관리제 지침> 시달
2020/01/23 405
사납금 철폐! 생활임금 쟁취! 조직확대 강화하자!
대법원판결, 택시제도개편의 성과를 택시적폐 청산과 조직 확대로 !! 2020년 사납금 철폐와 주40시간 생활임금 쟁취의 승리로 안아오자 !! 사랑하는 민주택시 대표자 동지 여러분! 2019년 상반기는 해를 넘겨 계속된 불법카풀근절투쟁을 지렛대로 택시문제를 전사회적 쟁점화하여 카풀규제와 플랙폼택시 및 노동시간에..
2019/09/25 602
사납금 철폐 월급제 법안 국토위통과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위원장 구수영)은 7월 10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교통법안심사소위원회(위원장 윤관석)를 거처 7월12일 국토교통위원회 상임위가 사납금제 폐지를 위한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일부 개정법률안과 택시월급제 시행을 위한 택시발전법 일부개정 법률안이 장기간 진통 끝에 통과된 것에 대하여 일..
2019/07/11 483
대법원, 택시근로시간 단축은 무효
성 명 서 (2019. 04. 18.)   택시 최저임금 대법원 판결을 환영한다!!   대법원, 택시회사 최저임금 회피 소정근로시간 단축은“무효”   국회는 교통법안소위 즉각 소집해 택시법안 일괄통과 시켜라!!     민주노총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위원장 구수영)은 4월 18일 오후 2시 대..
2019/04/18 841
12345678910,,,21

Copylight by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우)04756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장동 771-7번지 동광빌딩 2층 / TEL:(02)2299-3200, FAX:(02)2281-2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