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등록 비번분실

 

HOT Menu
SITE

전체방문 : 5,847,161
오늘방문 : 2068
어제방문 : 3270
전체글등록 : 16,012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591
댓글및쪽글 : 1743

택시뉴스

작성자 민주택시
작성일 2013/06/23
첨부#1 bcadbfefbdc3c5c3bdc3bfeec7e0bdc7c5c2.jpg (245KB) (Down:453)
ㆍ조회: 5512  
서울시 택시운행실태분석결과 택시기사 월소득 버스의 62%

서울 택시기사, 하루 10시간 월 26일 일하고 187만원 번다.

7.2시간, 월 22일, 300만원 받는 버스기사 월소득의 62%

서울시내 법인택시기사의 월평균소득이 187만원으로 나타났다. 노동시간이 더 짧은 시내버스기사의 62% 수준이다. 법인택시의 승객 1인당 평균 이동거리는 5.4㎞였으며, 평균 6000원의 요금을 냈다.

서울시는 작년 말 전체 법인택시 2만1322대에 장착한 택시정보시스템 자료와 255개 법인택시업체로부터 받은 2011∼2012년도 운행기록장치자료, 임금대장 등을 바탕으로 법인택시기사 처우실태를 분석해 23일 발표했다. 서울시내 하루 운행되는 택시수는 4만8000대로 법인택시가 1만8000대, 개인택시가 3만대 가량 운행된다.

법인택시기사의 노동실태와 소득에 대해서는 그동안 일부 표본조사를 한 적은 있지만 전수조사는 처음이다. 법인택시기사의 평균소득은 매달 26일을 꽉 채워 하루 평균 10시간, 시간당 1만4500원의 운송수입을 올렸을 경우 월 정액급여 120만원에 사납금 이상 벌어들인 운송수입 67만원을 합해 약 187만원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하루 7.2시간씩 매달 22일 일해 평균 300만원을 받는 시내버스 운전기사 월소득의 62% 수준이다. 법인택시기사는 하루평균 10시간 40분을 일하고 10만8900원의 사납금을 냈다. 법인택시기사의 85.9%는 사납금 이상의 수입을 올려 남은 돈을 가져갔다. 하루 수입은 사납금을 포함해 14만∼15만원이 12.6%로 가장 많았고 13만∼14만원이 12.0%, 15만∼16만원이 11.9%, 16만∼17만원이 11.6% 순이었다.

사납금 미납액은 정액급여에서 차감해야하기 때문에 택시기사들이 사납금을 채우기위해 과속, 신호위반, 승차거부 등을 하는 경우가 잦아 개선이 시급하다고 시는 지적했다. 게다가 법인택시기사들은 하루 평균 36.6ℓ의 유류를 소비하지만 25ℓ에 대해서만 회사가 유류비를 대고 나머지는 기사개인이 부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택시 관련
교통사고 건수는 전체 서울시내 교통사고의 23.8%(2011년)를 차지했다. 특히 법인택시 교통사고는 개인택시 교통사고의 5.7배 수준으로 전체택시 교통사고의 80.9%를 차지했다.

열악한 근무환경에 따라 법인택시기사의 평균 근속연수는 2.8년에 불과했고, 신규입사자 중 1년 이내 퇴사자 비율도 38%나 됐다.

열악한 처우는 택시서비스 수준 저하로 이어졌다. 120 다산콜센터로 접수된 교통관련 민원건수 중 택시 관련 불편 민원건수는 전체의 75%에 달했고 택시 관련 불편 민원건수 중 승차거부 신고건수는 40%나 됐다.

한편, 작년 말 기준 시에 등록된 법인택시 2만1322대 중 실제 운행되는 차량비율은 72%로, 6000대 가량은 기사가 없어 운행하지 못했다.

법인택시 한 대당 하루평균 주행거리는 221㎞로 이 중 손님을 태우고
영업한 거리는 64% 인 141㎞였고, 나머지 거리는 빈차로 다닌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 법인택시기사 월소득 187만원…버스기사의 62%


서울역택시정류장에 택시들이 길게 늘어서서 손님을 태우고 있다. <<연합뉴스DB>>

승객 1인당 이동거리 5.4km…평균 요금 6천원

(서울=연합뉴스) 이 율 기자 = 서울시내 법인택시기사의 월평균소득이 187만원으로 근로시간이 더 짧은 시내버스기사의 62% 수준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법인택시의 승객 1인당 평균 이동거리는 5.4km였으며, 평균 6천원의 요금을 냈다.

서울시는 작년 말 전체 법인택시 2만1천322대에 장착한 택시정보시스템 자료와 255개 법인택시업체로부터 받은 2011∼2012년도 운행기록장치자료, 임금대장 등을 바탕으로 법인택시기사 처우실태를 분석해 23일 발표했다.

그동안 일부 표본조사를 한 적은 있지만 전수조사는 처음이다. 서울시내 하루 운행되는 택시수는 4만8천대로 법인택시가 1만8천대, 개인택시가 3만대 가량 운행된다.

법인택시기사의 평균소득은 매달 26일을 꽉 채워 하루 평균 10시간, 시간당 1만4천500원의 운송수입을 올렸을 경우 월 정액급여 120만원에 사납금 이상 벌어들인 운송수입 67만원을 합해 약 187만원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하루 7.2시간씩 매달 22일 일해 평균 300만원을 받는 시내버스 운전기사 월소득의 62% 수준이다.

법인택시기사는 하루평균 10시간 40분을 일하고 10만8천900원의 사납금을 냈다. 법인택시기사의 85.9%는 사납금 이상의 수입을 올려 남은 돈을 가져갔다. 하루 수입은 사납금을 포함해 14만∼15만원이 12.6%로 가장 많았고 13만∼14만원이 12.0%, 15만∼16만원이 11.9%, 16만∼17만원이 11.6% 순이었다.

사납금 미납액은 정액급여에서 차감해야하기 때문에 택시기사들이 사납금을 채우기위해 과속, 신호위반, 승차거부 등을 하는 경우가 잦아 개선이 시급하다고 시는 지적했다. 게다가 법인택시기사들은 하루 평균 36.6ℓ의 유류를 소비하지만 25ℓ에 대해서만 회사가 유류비를 대고 나머지는 기사개인이 부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택시 관련 교통사고 건수는 전체 서울시내 교통사고의 23.8%(2011년)를 차지했다. 특히 법인택시 교통사고는 개인택시 교통사고의 5.7배 수준으로 전체택시 교통사고의 80.9%를 차지했다.

열악한 근무환경에 따라 법인택시기사의 평균 근속연수는 2.8년에 불과했고, 신규입사자 중 1년 이내 퇴사자 비율도 38%나 됐다.

열악한 처우는 택시서비스 수준 저하로 이어졌다. 120 다산콜센터로 접수된 교통관련 민원건수 중 택시 관련 불편 민원건수는 전체의 75%에 달했고 택시 관련 불편 민원건수 중 승차거부 신고건수는 40%나 됐다.

한편, 작년 말 기준 시에 등록된 법인택시 2만1천322대 중 실제 운행되는 차량비율은 72%로, 6천대 가량은 기사가 없어 운행하지 못했다.

법인택시 한 대당 하루평균 주행거리는 221km로 이 중 손님을 태우고 영업한 거리는 64% 인 141km였고, 나머지 거리는 빈차로 다닌 것으로 나타났다.

yulsid@yna.co.kr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93 손석희시선집중> 최저임금요구했더니 택시기사 전원해고 민주택시 2010/09/10 7807
2092 양주시 택시요금이 비싼 이유 민주택시 2011/05/17 7696
2091 서울 개인택시 면허값 사상 최고 민주택시 2011/03/08 7168
2090 서울시 불법도급택시 신고포상금 4월부터 지급 민주택시 2008/03/27 6991
2089 서둘시 소형택시, 택시업계 반응은 냉담 민주택시 2011/12/08 6553
2088 한나라 택시대책위원장은 진보당원 문소리 아버지 민주택시 2010/08/01 6484
2087 대전브랜드 택시 한빛콜 출발 민주택시 2007/11/21 6481
2086 1,600cc 소형택시 운행결과 민주택시 2008/01/10 6466
2085 정부 '택시감차 사업' 보상액 턱없이 적어 민주택시 2013/04/17 6343
2084 정부 2015년부터 택시감차, 지역 택시업계, "현실성 없다" 민주택시 2014/01/13 6335
2083 모범택시 "곤두박질" 먹고 살기 힘들다 민주택시 2011/03/28 6056
2082 개인택시 면허 '품귀' 대전 최고 9천만원대 거래 민주택시 2012/05/23 5964
2081 서울 새브랜드택시 운행개시 민주택시 2007/12/11 5796
2080 개인택시 거래가격 ‘억’소리 민주택시 2012/02/07 5743
2079 경기도 택시평가제 결과 발표 31개업체 인센티브 지급 민주택시 2012/12/14 5707
2078 울산시 장애인 콜택시 부르미 29일부터 운행 민주택시 2007/11/21 5642
2077 유가보조금 논란 민주택시 2008/03/17 5529
2076 서울시 택시운행실태분석결과 택시기사 월소득 버스의 62% 민주택시 2013/06/23 5512
2075 유전무죄 무전유죄 '택시사주 구속하라' 관리자 2008/08/16 5292
2074 대구택시조합 5개 사업자 '클린디젤택시' 시범 운행 개시 민주택시 2011/10/17 5245
12345678910,,,105

Copylight by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우)04756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장동 771-7번지 동광빌딩 2층 / TEL:(02)2299-3200, FAX:(02)2281-2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