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등록 비번분실

 

HOT Menu
SITE

전체방문 : 3,705,450
오늘방문 : 64
어제방문 : 365
전체글등록 : 15,500
오늘글등록 : 1
전체답변글 : 583
댓글및쪽글 : 2379

택시뉴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8/29
첨부#1 190830(조간)국토부__7.17_택시제도_개편방안_이행_가속화(택시산업팀).hwp (29KB) (Down:287)
ㆍ조회: 56  
국토부 택시실무기구 출범
교통분야 플랫폼의 다양한 혁신을 지원하는 한편, 플랫폼-택시 간 상생발전 및 서비스 개선의 구체적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본격적인 논의의 장이 열린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업계 및 전문가 의견수렴을 통해 ‘택시제도 개편방안’의 세부 제도화 방안 마련을 위한 실무 논의기구 첫 회의를 8월 29일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7월 17일 규제혁신형 플랫폼 택시의 제도화 방향, 기존 택시산업의 경쟁력 강화 및 서비스 혁신 등을 주 내용으로 하는 ‘택시제도 개편방안’을 발표하면서, 

법령개정 및 세부 시행계획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실무 논의기구를 통해 의견을 수렴하기로 한 바 있다. 

실무 논의기구는 국토부 종합교통정책관과 인하대 하헌구 교수가 공동위원장을 담당하고, 다양한 관점에서 논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택시업계(법인·개인택시 연합회, 택시노조)와 플랫폼 업계 대표* 뿐만 아니라 교통분야 및 소비자 분야 전문가** 등으로 폭넓게 구성하였다. 
* (플랫폼 업계)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카카오모빌리티, VCNC, KST모빌리티 
** (교통분야) 한국교통대 이장호 교수, 한국교통연구원 임서현 박사 (소비자분야) 한국소비자원 송민수 소비자지향성평가사업단장, 윤영미 녹색소비자연대 전국협의회 공동대표 

29일 첫 회의는 ‘택시제도 개편방안’에 대한 업계 및 전문가들의 전반적인 의견제시와 함께 향후 실무 논의기구 운영방향과 중점적으로 논의해야 할 사항에 대한 공유 중심으로 진행될 예정이고,향후 회의를 통해 규제혁신형 플랫폼 택시의 세부 제도화 방안, 플랫폼 및 택시 관련 규제개선 사항 등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가 이루어진다. 

또한, 국토부는 실무 논의기구와는 별개로 플랫폼 업계 및 택시업계와 수시로 소통하면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김상도 국토부 종합교통정책관은 “‘택시제도 개편방안’ 발표 후 어려운 과정을 거쳐 실무 논의기구가 구성된 만큼 업계의 적극적 참여와 소통을 통해 합리적인 제도개선 방안이 도출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 라며, “세부적인 쟁점사항이 많고 업계 간 이견도 아직 크지만 조속히 제도개선안이 도출될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논의를 진행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택시 사납금제 사라진다. 국토교통위소위 통과 관리자 2019/07/10 361
대법원 판결, 최저임금법 회피하려는 소정근로시간단축은 무효 관리자 2019/04/19 837
2038 국토부 택시실무기구 출범 관리자 2019/08/29 56
2037 택시제도개편방안 실무기구 출범한다. 관리자 2019/08/08 103
2036 사납금없어져도 택시관리 문제없을 것! 관리자 2019/07/23 189
2035 민주당, 택시발전법안 등 민생입법과제 5대분야 선정 발표 관리자 2019/07/05 162
2034 국회 정상화로 택시법안 7월 마무리 전망 관리자 2019/07/05 120
2033 [경향] 8조원 택시시장 따먹기 - 택시기사와 타다기사 보호책은? 관리자 2019/06/25 179
2032 국회 국토위 교통소위 한국당 반발로 6월 25일 개의 무산 관리자 2019/06/25 82
2031 [한겨레 단독] 고용노동부, 타다 기사 불법파견 조사 중 관리자 2019/06/25 72
2030 [시사IN] 타다, 혁신과 약탈 사이 어디로 모실까요 관리자 2019/06/25 71
2029 택시법안, 국회정상화 시 일괄처리 전망…여야, 의견일치 관리자 2019/06/03 207
2028 서울시, 전기택시 3천대 1대당 1,800만원 지원 관리자 2019/06/03 85
2027 면허임차 플랫폼 허용하면 택시기사 월급제 무력화 특수고용직 전락한다 관리자 2019/05/29 170
2026 민주택시노조 "플랫폼택시 면허임대 안된다" 관리자 2019/05/29 115
2025 [중앙일보] 김현미 장관 "택시월급제 통과해야 해결된다"" 관리자 2019/05/29 111
2024 국토부 "택시기사 월급제가 우선" 관리자 2019/05/29 106
2023 (한겨레) 택시 최저임금 대법 판결 후폭풍 "국회는 월급제 법안 속히 처리해.. 관리자 2019/05/14 339
2022 (남도일보) 80년 5월 20일 택시부대 결집 차량시위 증언 관리자 2019/05/14 87
2021 (국제신문) 부산택시노조 본부장 이번엔 탈세 의혹 관리자 2019/05/02 181
12345678910,,,102

Copylight by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우)04756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장동 771-7번지 동광빌딩 2층 / TEL:(02)2299-3200, FAX:(02)2281-2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