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등록 비번분실

 

HOT Menu
SITE

전체방문 : 9,195,295
오늘방문 : 470
어제방문 : 1342
전체글등록 : 16,384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592
댓글및쪽글 : 1745

택시뉴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4/04/29
ㆍ조회: 61  
카카오모빌리티, '수수료율 2.8%' 가맹 택시 6월 출시

카카오모빌리티, '수수료율 2.8%' 가맹 택시 6월 출시

홍국기입력 2024. 4. 25. 14:18
새 매칭 알고리즘·공정 배차 시스템 3분기 내 도입 예정
카카오T 블루 택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카카오모빌리티는 가맹 택시 수수료율이 2.8%인 상품을 오는 6월에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새 상품은 카카오모빌리티 가맹 택시의 실질 수수료율이 3%가 넘는 '카카오T 블루'보다 요율이 낮아지는 것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지난해 말 택시 업계와의 간담회에서 수렴한 의견을 바탕으로 확정한 개편안을 6개월 만에 시행하는 것이다.

아울러 카카오모빌리티는 택시 업계가 요청한 새 매칭(연결) 알고리즘도 기술 시험을 거쳐 오는 3분기(7∼9월) 도입할 예정이라고 이날 밝혔다.

또 공정 배차 시스템도 인공지능(AI) 추천과 ETA(도착 예정 시간) 점수 방식을 동시에 적용하는 방향으로 3분기 내 도입할 계획이다.

카카오T 택시는 그간 빠른 배차를 위해 AI 추천 기반 방식을 선행하고, 배차 실패 시 ETA 점수 기반 방식을 순차로 적용해왔다.

그러나 카카오모빌리티는 ETA 점수의 중요성을 강조해 온 택시 업계 의견을 존중해 두 가지 방식을 동시 적용하는 방향으로 배차 시스템을 개편해 매칭률을 더욱 고도화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이 밖에 카카오모빌리티는 기존 택시 업계의 자체 경쟁력 강화를 위해 새 가맹 택시 사업 환경 조성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으로서 각 지역 택시 사업자들의 자율적 상생 활동을 지원하고,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 기반의 설루션 제공과 플랫폼 운영 역량에 더욱 집중하는 방안을 택시 단체와 지속해서 논의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금융위원회는 26일 감리위원회를 열어 카카오모빌리티의 매출 분식회계 혐의(외부감사법 위반)에 대한 사안을 심의한다.

앞서 금감원은 지난 2월 말 카카오모빌리티 법인·개인을 합쳐 약 90억원에 달하는 과징금을 부과하고, 류긍선 대표에 대해 해임을 권고하는 등 최고 수위(고의 1단계) 제재 양정을 통보한 바 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대법원, 택시협동조합도 택시구입비, 유류비 전가하면 위법 관리자 2024/04/16 98
2289 5·18 당시 도청 탈환 기폭제 '택시 행진' 재현 관리자 2024/05/21 16
2288 광주시, 택시부제 재도입 추진…국토부 심의 신청 관리자 2024/05/21 18
2287 부산시, 택시 강제휴무제 재도입 요청 관리자 2024/05/21 13
2286 광주 법인택시 노조 "택시부제 재도입하라" 관리자 2024/05/08 36
2285 카카오모빌리티, '수수료율 2.8%' 가맹 택시 6월 출시 관리자 2024/04/29 61
2284 경찰, 서울택시운송사업조합 압수수색…노조에 금품 제공 혐의 관리자 2024/04/03 103
2283 현대차, 택시 전용 모델 '쏘나타 택시' 출시 관리자 2024/04/03 93
2282 [택시 재벌] 불법도급부터 임금체불까지 법 위에 선 동훈그룹 관리자 2024/02/01 197
2281 서울시, 동훈그룹 택시 21개사 전부 유사사납금 적발 처분통지 관리자 2024/01/30 170
2280 우티 프리미엄 서비스 블랙, 택시 반발에 시범 운영 중단 관리자 2024/01/30 118
2279 서울시 택시기사 평균연령 65세, 정부정책 고령화개선효과 없었다 관리자 2024/01/22 146
2278 대법원 "택시 사납금 제도, 노사 합의했어도 무효" 급여공제 무효, 해고도 .. 관리자 2024/01/02 183
2277 [르포] 운전대 놓고 떠나는 기사들…연말연시 '택시 대란' 우려" 관리자 2023/12/14 177
2276 택시기사 숨진뒤 인정된 '폭언·임금체불' 택시회사대표 구속 관리자 2023/12/14 196
2275 '강력범죄 전과자 자가용 택시영업' 경기특사경, 불법콜뛰기 적발 관리자 2023/12/14 162
2274 기사에 신차 구입비 전가한 택시회사…법원 "과태료 정당" 관리자 2023/12/14 229
2273 쏘나타 택시, 현대차 중국 공장서 만들어 공급한다 관리자 2023/12/14 149
2272 카카오택시 가맹수수료율 2.8%로 합의...프로멤버쉽도 폐지하기로 관리자 2023/12/14 292
2271 민병덕 의원, ‘지자체 택시 지원법’ 대표발의 관리자 2023/11/17 421
12345678910,,,115

Copylight by 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우)04756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장로 305 동광빌딩 2층 / TEL:(02)2299-3200, FAX:(02)2281-2100